¾ÆAIμð
비밀번호
로그인
아이디비밀번호 찾기
사이트맵
찾아오시는 길
이메일보내기
문화원달력
조직도
홈 >향토문화자료관>향토위인

 

이경호

이미지없음
 이경호(李景祜)

<출생.묘> 자는 효석(孝錫), 초명은 경조(景祚)이다. 본관은 용인
(龍仁)으로 1705(순종 31)년에 좌의정 보혁(普赫)의 아들로 태어나 
1779(정조 3)년에 세상을 떠났다. 1735(영조 11)년에 생원으로 뽑
혀 충주목사에 오르고, 1753년 문과에 급제하였다. 1762년 아버지
가 세상을 떠나자 인양군(仁陽君)으로 습봉(襲封)되고, 경기도 관찰
사로 나갔다가 호조, 예조, 병조판서, 좌참찬(左參贊), 판의금부사
(判義金府事)를 역임하고, 70세에 이르러 아들 재협(在協)의 영귀
로 숭록대부(崇祿大夫)의 품계에 오르고 기사(耆社)에 들어갔으며, 
보국숭록대부(輔國崇祿大夫), 지중추부사(知中樞府事)에 이르렀
다. 영조가 그를 평하여 [화려함이 없고 사무에 능통하다]고 하니 
그는 이것을 영광으로 여겨 거처하는 망에 [무화(無華)]라는 액자
를 만들어 걸었다.

<참고 : 한국인물사>, 이응준
    목록



 
주소 로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