¾ÆAIμð
비밀번호
로그인
아이디비밀번호 찾기
사이트맵
찾아오시는 길
이메일보내기
문화원달력
조직도
홈 >향토문화자료관>향토위인

 

정염

이미지없음
 정염(鄭廉)

<야화유래> 연산군 12(1506)~명종 4(1549) 조선 학자. 자는 사결
(士潔), 호는 북창(北窓), 본관은 온양, 어려서부터 성품이 맑고 그
윽하여 재주가 뛰어났으면 세상일에 거리낌이 없었다. 유고, 불교, 
도교에 통하지 않음이 없었고 천문, 지리, 의학, 복서에 이르기까지 
모르는 것이 없었다. 그는 언어에도 뛰어나 명나라에 갔을 때는 외
국인들을 경탄케 했고 특히 천문지리에 달통하여 관리들을 가르쳤
다. 입산하여 절에 있으면서 새소리를 듣고 해독할 만큼 이인이란 
소리를 들었다. 일찍이 세상을 떠나(44세) 후학이 없으나 정신은 자
연과 합치하였다. 그가 용인의 절에 기거할 때에 백리안의 인가에
서 일어나는 일들을 빤히 들여다보듯 알아맞히었다고 한다.

<참고:정북창비결>, 노승식
    목록



 
주소 로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