¾ÆAIμð
비밀번호
로그인
아이디비밀번호 찾기
사이트맵
찾아오시는 길
이메일보내기
문화원달력
조직도
홈 >향토문화자료관>향토위인

 

허봉

이미지없음
 허봉(許葑)

<묘> 명종 6(1551)~선조 21(1588) 조선 중기의 문신 자는 미숙(未
叔), 호는 하곡(河谷), 본관은 양천, 엽의 아들. 난설헌의 오빠이자 
균의 형. 유희춘(柳希春)의 문인. 선조 1년(1568) 친시문과(親試文
科)에 병과로 급제, 이듬해 사가독서(賜暇讀書)하였으며 1574년 성
절사(聖節使)로 명나라에 가서 기행문 하곡조천기(荷谷朝天記)를 
썼다.
이듬해 이조좌랑이 되고 1577년 교리가 되었으며 1583년 창원부사
를 역임하였다. 그는 김효원(金孝元)등과 동인의 선봉이 되어 서인
들과 대립하였다. 1684년 이이(李珥)의 업무상 과실을 탄핵하였다
가 종성에 유배되었고 이듬해 풀려났으나 정치에 뜻을 버리고 방랑
하다가 38세의 나이로 금강산에서 죽었다.
조천기(朝天記)에서 그의 사상을 나타내 보이고 있는바 뚜렷한 도
통사상(道統思想)을 지니고 있었으며 특히 성학집요(聖學輯要)에 
큰 관심을 두었고 양명학으로 무장된 중국학자들의 담론에서 주체
적 인식으로 그들의 논리를 배척하고 있다.
특히 시인으로 유명하였는데, 그의 시는 청신완려(淸新婉麗)하다
는 평을 들었다. 저서로는 하곡집, 하곡수어(荷谷粹語)등이 있다.

<참고:연려실기술, 한국민족문화대백과, 한국인명대사전>, 이응준
    목록



 
주소 로고